티머니는 우리나라에서 사용할 수 있는 교통카드 및 전자화폐를 말합니다. 주로 수도권 지역에서 사용되지요. 신용카드의 후불교통카드 기능이 보편화 되기 전에는 저 역시도 티머니를 구입해서 사용했는데요. 지금도 여전히 신용카드를 사용하지 않는 사람들이 많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충전해서 사용해야 하는 점 빼고는 교통카드 본연의 기능에 충실하지요. 오늘은 이런 티머니카드의 환불기능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티머니는 보통 티머니마크가 부착된 판매점에서 구매 및 충전이 가능합니다. 전국적으로 GS25편의점과 씨유, 미니스톱에서 구매할 수 있고 수도권에서는 세븐일레븐과 바이더웨이, 씨스페이스와 스토리웨이에서도 추가로 구매할 수 있습니다. 어린이 청소년용으로 사용하시려면 구입할 때 생년월일을 등록해야 할인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등록시 일반요금이 적용됩니다.

 

 

티머니를 구입하시고 티머니 공식홈페이지에 카드등록을 하면 보다 편리하게 티머니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티머니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면 일정금액을 마일리지로 쌓을 수 있고 충전이나 환불도 조회할 수 있으며 특별히 티머니 사용금액에 대해 연말정산시 소득공제도 받을 수 있습니다.

 

티머니는 남은 금액에 대해 환불이 가능합니다.  정상카드 환불과 고장카드 환불로 나눠지는데 먼저 정상카드환불방법부터 설명드리겠습니다. 환불시 수수료 500원이 차감된 후 잔액이 지급되지만 지하철 기본요금 이내의 금액이 환불될 때는 차감되지 않습니다.

 

 

잔액이 5만원을 넘는 경우는 본사로 내방하거나 티머니 잔액환불 기능이 있는 은행 ATM기기에서 해당계좌로 환불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모바일티머니카드나 짱플러스홈플러스전용 카드는 ATM환불이 불가능합니다. 그렇지만 ATM환불은 월50만원까지가 최대금액이며 환불시 본인명의의 해당은행 계좌로 입금이 됩니다. 가능한 은행은 농협, 신한, 우리, 우체국, 제주, 하나, 신협, 국민이 있으며 이중 신한, 우리, 우체국, 제주, 하나는 전체티머니카드 환불이 가능하고 나머지 은행은 해당은행이 발급한 티머니 제휴카드만 ATM기기 환불이 가능합니다.

 

  

 

편의점에서도 환불이 가능합니다. 편의점마다 금액이 상이한데요. GS25에서는 환불금액 2만원이하면 환불이 가능하고 나머지 씨유나 미니스톱 등에서는 3만원까지 환불이 가능합니다. 물론 수수료 500원이 차감됩니다. 환불금액은 현금으로 돌려받습니다.

 

 

고장난 티머니카드는 최초 충전 후 2년 이내의 불량카드만 환불이 가능하고 파손된 카드의 대금은 지불되지 않습니다. 여기서 말하는 불량카드는 겉보기에는 이상이 없지만 어떤 기능상의 문제로 더이상 사용이 불가능한 카드를 말합니다. 파손카드는 이용자의 과실로 인해 구멍이 뚤리거나 휘어지거나 카드번호 등이 지워진 카드를 말합니다.

 

 

 

환불처는 서울지하철 1~8호선 역 내에 있는 역사서비스센터에서 고장카드 환불봉투를 받아서 역무원에게 접수하면 됩니다. 편의점에서도 우편환불봉투를 받아서 우체통에 접수하면 되고 티머니 홈페이지에서 환불정보를 입력한 후 환불봉투를 출력해서 우체통에 접수하면 접수일로부터 20일 이내에 환불봉투에 기재된 계좌로 환불이 이뤄집니다. 이 경우 카드를 구입한 금액은 환불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신고

Posted by 마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