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씨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5.07.10 다른 사람 글씨체 흉내내기 (4)

저도 가끔 저를 보고 놀라곤 하는데, 괴상한(?) 거에 관심이 많다는 거예요. 그 중에 하나가 ‘글씨체’죠. 제 오랜 취미중에 하나가 남의 글씨체 흉내내기인데요. 이건 세심한 관찰력과 고도의 집중력을 요하는 어려운 취미라고 자부합니다.^^ 초등학교 때부터 이어온 취미니 에피소드도 많고 할 말도 많네요. 친구들에게 숙제 베낄려고 공책을 빌리는데, 제 마음에 불을 확~지피는 그런 글씨체들이 있었습니다. 잘 쓴 글씨에 깔끔하고 무엇보다 개성이 있어야 하죠. 이젠 그 글씨체는 제 사냥감이 되는 겁니다. 따라하고 싶다는 유혹에서 좀처럼 벗어날 수가 없게 만들죠. 어린나이에도 이런 멋진 글씨체를 창조해 낼 수 있는지 감탄하게 되는 거죠. 'ㅂ'을 이렇게 쓸 수도 있구나, 어쩜 여기서 이걸 꺾을 생각을.. 그때부터 취미활동 시작입니다. 관찰해야죠. 'ㅂ'이 어떻게 써지는지부터 모음을 쓸 때도 앞의 자음들의 영향을 받아 모양이 달라지죠. 전부 체크를 해야 비슷하게 흉내라도 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어느 순간 비슷하게 흉내를 낼 수 있으면 그걸로 만족하죠.^^; 끝이 좀 싱겁네요. 네! 그냥 자기 만족으로 끝나는 괴취미입니다.^^ 고등학교 때까지 이어온 취미인데 지금은 사실 흥미가 많이 떨어진 게 사실이에요. 그렇지만 지금도 가끔 멋진 글씨체를 보면 한 번 도전해보고 싶기도 해요^^ㅋ

그러면서 느낀 점이 있다면 글씨체를 보면 사람이 보인다는 겁니다. 글씨를 예쁘게 또박또박 쓰는 사람은 성격이 꼼꼼한 사람이 많습니다. 깔끔하기도 하고요. 쉽게 예상할 수 있듯이 모범생들이 많죠. 그리고 손이 통통한 사람들은 'ㅇ'을 크게 쓰는 거 같고, 남자인데 글씨를 여자들처럼 이쁘게 쓰는 사람들이 있는데 성격을 보면 아기자기한 걸 좋아하고, 까다로운 구석도 있는 거 같고요. 그리고 많이 알고 계시겠지만 남자랑 여자랑 펜을 잡는 것도 차이가 좀 있더라고요. 제가 보아온 남자분들은 펜을 잡을 때 검지와 엄지만 모아서 펜끝을 잡고 쓰더라고요. 언뜻보면 엄지검지만 이용해서 글을 쓰는 거 같기도 합니다. 여자들은 새끼 손가락만 옆으로 빼서 글을 쓰는 사람도 많고요. 제가 생각하는 특징은 요런 것들입니다. 쓰고 나니 별 거 없네요.--;

근데 이 취미의 부작용은 글씨를 막 빨리 쓰다보면, 어떨 땐 전에 흉내냈던 사람들의 글씨체가 나온다는 거예요. 쓰면서도 느낌이 오죠. 아~! 이건 고등학교때 국사선생님의 필체고 이건 영어선생님 필체네라는 식으로.. 그럴 땐 정신차리고 제 글씨체로 쓰는데 가끔 정신없을 때도 있어요^^;

세상은 넓고, 취미는 다양하고, 희한한 인간도 많답니다.^^;;

Posted by 마빈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하늘이 2005.07.10 14: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흉내내기 자체에 소질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만, 초등학교 시절에 어떤 한 친구의 글씨체가 너무너무 맘에 들어서 맨날 맨날 보고 배끼고 연습하고 했더니(그 내용에 ㅂ 도 이렇게 쓸 수 있구나라며 감탄했던 건 저도 똑같애요!! 하핫) 어느세 손에 익어있더라구요. ^^;
    다만, 그 이후로는 그 글씨체를 아직까지 써온다는 것이..OTL

    그나저나, 글씨체 따라하기 잘하시면 어렸을때 편하셨겠어요. ㅠ_ㅜ)=b 부모님께 머 써오라고 해도 샤샥.. 제 친구들 중에서 가장 부러웠던 녀석은 어른 글씨라고 부르는 바탕체 같은 글씨를 참 잘썼었거든요. 매번 중간/기말 고사 이후에 잔득 부탁하던 기억이;;;

  2. 마빈 2005.07.10 19: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역시 비슷한 경험을^^

    어른 글씨 흉내내는 것도 재밌어했거든요. 가끔 반친구들의 아버님, 어머님이 되주기도 했죠. 서류상으로.. 특히 야자를 안한다거나 보충수업 동의여부에 친구들의 부모님이 되어 많은 도움을 줬죠^^ㅋ 몇 번 걸려서 혼나기도 했지만요^-^ (푸웁)

  3. BlogIcon 스니키 2005.07.11 10: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등학교때 애들 글씨 많이 흉내냈죠. 이상하게도 그게 멋져보였달까..
    아니 실은 고등학교때도 그랬어요. 뭐 그러다보니 지금도 여러글씨체를 가지고 있다는 장점이..(과연 장점?)

  4. 마빈 2005.07.11 11: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점이죠~! ^^; 글씨쓸 때 심심하지 않잖아요. 저는 이상하게 여자애들 글씨보다 남자애들 글씨가 왜 그렇게 끌렸는지 모르겠어요. 남자애들중에 신기하게 쓰는 애들이 되게 많았거든요. 악필도 하나같이 개성이 넘쳤다는..